01 :D/monthly blah / 2016.02.26 23:49





갓 나온 크리스피크림을 누가 거절할수있겠어요?? 생각하니 먹고싶네 냠냠

샘플로 받은 에르메스향수 왜 찍었찌......

리지나랑 둘이 런치먹으러 어디 나가는일이 드문데 런치먹으러 아웃!!

시원한 수박쥬스 배달이요~

팟타이랑 월남국수. 이게 또 묘한 매력이 있어요 월남국수가!


사촌언니 결혼식 :-)


사진거절해도 카메라는 들고 다녀야하는것같아요 아쉬워.....

(또르르)







버킷리스트에있던 하얀모래사막을 보러 친구와 떠나는 즐거운 뉴멕시코행~

사진이 분명히 더 많아야하는데 어디갔는지 모르겠따 하하하하하 ㅠㅠㅠㅠㅠㅠ

텍사스 달라스공항에 멈춰서 친구와 밥을먹습니다 냠냠

엘파소에서 렌트한 차를 타고 뉴멕시코로 향하는 길은 하늘이 아주 가까워서 구름도 예쁘고 날도 좋고
뉴멕시코에서 살고싶당 진심


지갑을 잃어버려 난리난리치고 하루정도 뒤쳐진 스케쥴로 산타페.







동양인이 아무도 없는 마을의식당에서

우연히 만난 미국으로 입양되었던 일본인의 이름을 갖고있던 한국인 서버분.

음식을 맛나게 먹고나서 너무 반갑다고 디저트를 챙겨주셔서 우리의 여행은 더욱더 신이 났더래죠 흐흐


아침에 일어나는게 힘겹더라도 배낭여행자들은 아침을 챙겨먹기위해 일어납니다

막 구운 와플은 언제나 굿 초이스


친구랑 헤나도 하고 걸어 나가는길엔 라벤더가 가득 :-)






산타페에서 앨버크루키로 향하는길에 먹은 멕시칸음식은 정말 최고 ㅜ_ㅜ💖

친구와 다짐했어요 소파피야를 먹기위해 우린 뉴멕시코에 다시 와야한다고 ㅋㅋㅋ

멕시코풍집은 간단하면서도 예뻐요








신고